현재 위치
  1. 게시판
  2. 비만, 다이어트

비만, 다이어트

비만, 다이어트 칼럼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수술없이 효과적인 초음파 지방파괴술, 네오울트라
작성자 미소가인 (ip:)
  • 작성일 2016-01-29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503
평점 0점

수술없이 효과적인 초음파 지방파괴술,

네오울트라





이제 서서히 봄이 다가오고 옷이 얇아지는 계절이 오면서 그 동안 두툼한 옷으로 꽁꽁 숨겨왔던 살들 때문에 고민이신 분들이 많으실 겁니다. 이에 대해 미리 미리 준비(?)해 왔으면 좋았겠지만, 사실 다이어트라는 게 '다이어트는 내일부터!'라는 우스갯 소리가 있듯이 마음 먹는다고 바로 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게다가 다이어크 방법도 천차만별이기 때문에 어떠한 다이어트 방법을 택해야 하는 지도 고민이 되고요. 하지만 적절한 운동과 식단 조절 등 다양한 방법으로도 특정 부위의 살이 빠지지 않는 경우가 있는데요, 다른 곳은 살이 빠져도 특히나 복부, 허벅지, 팔뚝살 같은 부위가 그대로여서 속상하신 분들이 많습니다. 뱃살, 허벅지 살 등은 정말 찌기는 쉽지만 가장 늦게 빠지는 부위입니다. 이데 대해 네오울트라와 같은 초음파 지방 파괴 시술을 받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네오울트라는 FDA에서 승인받은 유일한 비만 장비로서 체외에서 초음파를 집적시켜 충격 에너지를 만들어 피하 지방층을 파괴시키는 장비입니다. 기존 장비에 비해 3단계의 깊이로 침투하여 지방세포만을 파괴하기 때문에 체외 충격파 3단 입체 지방 파괴술이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피하 지방층세 군데 깊이에서 침투되기 때문에 지방 세포를 보다 효율적이고 고르게 파괴시킬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네오울트라 효과는?


그러면 이렇게 파괴된 지방 세포는 어떻게 제거가 되는지 궁금하실 텐데요. 파괴된 지방 세포는 일상 생활을 하면서 땀이나 소변과 같은 신진대사 과정을 통해 배출이 되면서 제거가 됩니다. 그리고 초음파 에너지는 지방세포만을 선택적으로 파괴시키기 때문에 주변 신경이나 혈관 손상은 없습니다.







네오울트라의 장점~?!


리고 네오울트라는 지방세포 파괴 뿐만 아니라 콜라겐을 재생시켜주는 효과도 있기 때문에, 특정 부위의 살이 빠진 후에 탄력이 저하되어 보기 싫게 될까봐 걱정하실 필요도 없습니다. 지방세포 파괴와 콜라겐 재생 등으로 인해 울퉁불퉁한 귤껍질처럼 보이는 셀룰라이트도 개선되기도 합니다.



수술적인 방법을 쓰지않고 살을 효과적으로 빼주는 네오울트라


기존에 수술적인 방법들은 피부에 흡입관을 삽입하여 지방을 흡입하기 때문에 수술 후 흉터, 통증이나 부작용에 대한 부담감이 큰 데 비해 네오울트라는 단지 피부 표면에 초음파 에너지를 주는 방법이기 때문에 이러한 부담이 훨씬 적습니다. 통증이 없기 때문에 따로 마취를 하지 않고 시술을 받수 있고, 시술 후에 회복 기간이 따로 필요가 없기 때문에 일상 생활 하시는 데 아무 지장이 없습니다.



팔뚝, 종아리 비만치료도 네오울트라!


최근에는 네오울트라 기존 시술 팁에 더해 작은 부위에도 시술이 가능한 시술 팁이 개발되어 기존 팁으로 시술 받기 힘들었던 팔뚝이나 종아리도 시술이 가능해졌습니다. 네오울트라의 시술 가능 부위가 넓어진 것이지요. 네오울트라는 보통 2주 간격으로 3회 시술을 받는 것을 추천드리며, 미쿨과 같은 지방세포 냉각분해 시술이나 다른 비만 관련 관리 등과 함께 시술받는 것도 효과를 배가 시킬 수 있기 때문에 같이 권해드리기도 합니다. 비만 치료는 날씨가 더 더워져서 얇은 옷을 입기 전인 지금부터 봄에 받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더 늦기 전에 저희 광명 미소가인에 오셔서 개인별 특성에 적합한 비만 상담을 받아보시고, 네오울트라와 관련 비만 프로그램을 받아보신다면 높은 만족감을 얻으실 수 있을 것입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top